안전은 물론, 경제성까지 잡는다. 이 것은 필수. 적정공기압을 유지하라!

 대표이미지

 


타이어의 적정 공기압이 중요하다는 것 쯤은 누구나 알고 있을겁니다. 적정공기압일 때가 안전하다는 것은 당연한 것이고 적정공기압일 때 연비도 좋아지고 타이어 수명도 늘려준다는 것까지 알고 있는 분들도 많을 겁니다. 하지만 스스로 공기압을 체크하고 있는 분은 생각보다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정비센터에 가끔 방문했을 때, 정비사가 봐주니까 그 상태로 쭈욱 타고다니는 것이죠. 물론 별문제가 발생하지 않는다면 좋겠지만 사고는 예고 없이 찾아온다는 것 잊지 말아주세요.

 

 

 

적정공기압이 중요한 이유

타이어도 풍선이나 자전거바퀴처럼 시간이 지남에 따라 ‘바람’이 빠집니다. 바람빠진 타이어의 모양을 떠올려보시면 알 수 있듯이 적정공기압은 타이어의 접지면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공기압의 정도에 따라 마모되는 위치도 비정상적으로 달라진다는 것도 참고하셔야 합니다.

즉, 공기압이 부족한 경우에는 접지면이 넓어지게 되면서 회전저항이 커지고 발열도 커져서 타이어 파손의 위험성이 높아지게 됩니다. 당연히 연비도 나빠지고 타이어수명도 줄어들게 됩니다. 심한 경우에는 (특히 고속주행 시) 스탠딩웨이브(standing wave)현상이 발생하게 되면서 주행 중에 타이어가 파손되고 사고로도 이어질 수 있는 것이죠. 스탠딩웨이브가 주로 고속주행 시 발생하는현상인 것을 감안하면 고속도로에서 신나게 주행하다가 펑크가 나는 상황을 그려보시면 적정공기압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습니다.

 

[참고이미지 TAAS홈페이지 : taas.koroad.or.kr]

 

※ 스텐딩웨이브(standing wave)란? 타이어는 회전하면서 모양의 변형과 복원이 반복되는데 공기압이 낮은 상태에서는 변형도 크고 회전속도가 빨라지다보니 복원되는 속도가 회전속도를 따라가지 못하게 된다. 그 결과 변형된 타이어의 모양이 복원되기전에 다시 지면에 닿게 되는데 이 때 접지면 뒷부분이 물결(wave)처럼 주름이 잡히게 되는 현상을 스텐딩웨이브(standing wave)라 하며 타이어의 심각한 파손을 야기시킨다.

다시 말하자면 타이어의 적정공기압 체크는 수시로 해줄수록 좋습니다. 많은 사람 공기압점검을 안하는 이유는 방법이 어려워서가 아니라 중요성을 인식하지 못해서라고 생각하는데요. 이렇게 생각하는 이유는 그야말로 방법이 간단하기 때문입니다. 차량과 타이어에 표기된 몇 가지 정보만 읽을 줄 알면 됩니다. 에어주입기의 사용법은 단지 익숙한 장비가 아니기 때문에 낯설게 느껴지셔서 그냥 지나치시는 경우가 많지만 한번만 사용해보면 바람 빠진 공에 바람 넣는 것보다 쉽다는 것을 알게 되실겁니다.

 

 

 

타이어 공기압체크와 에어주입, 어디서 할 수 있을까?

 

요즘에는 주유소나 셀프세차장, 휴게소에도 셀프로 쉽게 타이어공기압을 점검하고 주입도 가능한 에어주입기를 찾아볼 수 있습니다.

특히, 고속주행 시 더 위험한 만큼 한국도로공사(EX)에서는 경부고속도로 에어주입기를 비롯한 셀프서비스코너를 설치하여 무료로 제공해주고 있습니다. 장거리 주행 시에는 한번씩 들러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도심에서도 조금만 주변을 둘러보신다면 쉽게 찾아보실 수 있을 겁니다. 저의 지인은 에어주입기 때문에 일부러 가는 조금 먼 주유소까지 간다고하니 주유소를 운영하시는 분들은 이 또한 마케팅이 될 수 있다는 것을 팁으로 기억해두셔도 좋겠네요. (많은 분들이 만들어주셨으면…;D)

 

[경부고속도로 신탄진휴게소(상)의 셀프정비코너]

 

 

 

내 타이어의 적정공기압은?

 

타이어에 공기를 주입하기 전에 우선 내 차량과 타이어의 적정공기압이 얼마인지를 알아야겠죠?

적정공기압에 대한 표기는 보통 자동차의 운전석 쪽 B필라(운전석 아래쪽)나 주유투입구를 열어보시면 확인할 수 있습니다.


 

[BMW(위)와 벤츠(아래)의 타이어 적정공기압 표시위치]

 

이처럼 차량에 부착된 적정공기압과 장착되어 있는 타이어의 종류를 비교해서 적정공기압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벤츠로 예를 들어볼까요? 중요하고 기본적인 정보인만큼 큰 글씨로 표시해놓았습니다. 모든 타이어 마찬가지입니다.

 

 

타이어 전면에는 이 외에도 많은 정보들을 품고 있지만 우선 적정공기압을 찾기위한 정보만 간단히 보자면 ‘245/45’는 단면폭과 편평비. 즉, 타이어의 크기를 표시합니다. 뒤에 숫자’17’은 림직경. 즉, 휠의 크기를 뜻하는 것이구요. ‘99’는 버텨낼 수 있는 하중을 나타내는 지수로 ‘99’는 최대 775kg까지 버텨낼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마지막의 ‘W’는 속도기호인데요. 타이어가 버틸 수 있는 최대속도를 표시한다고 보시면 됩니다. 사진 속의 ‘W’는 270km/h까지의 속도를 버틸 수 있다는 것을 표시합니다. 그리고 가운데의 ZR은 예외이긴 합니다만 원래는 일반적으로 R이 적혀있습니다. 이 위치의 문자는 타이어의 용도라고 생각하시면 되는데 여기서 ZR은 뒤의 ‘W’처럼 속도기호를 나타내는데 240km이상으로 주행이 가능하다는 표시입니다. 그런 의미로 볼 때 고속주행용 타이어임을 표시하고 있다고 해석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제 다시 벤츠 주유투입구의 재원표를 볼까요?


 

 

앞서 살펴본 타이어가 245/45ZR 17 이었으니 하중과 속도기호까지 확인할 것도 없이 빨간색으로 표시한 부분을 따라 적정공기압을 확인해보면 되는 것입니다.(브랜드에 따라 다른데 아우디는 하중이나 기타옵션까지 표시해놓았습니다.) 예를 들어 3명 이하의 인원이 탑승했다면 전륜 38psi, 후륜 38psi 로 적정공기압을 맞춰주시면 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일반적으로 공기압에 ‘psi ‘ 기호를 사용하지만 가끔 ‘bar’나 ‘kPa’로도 쓴다는 것도 참고해두시면 되겠습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아래 공감♥를 꾸욱 눌러주세요,

큰 힘이 됩니다. :D ♬ (댓글도 좋아요!)

 


  • 궁금해 2015.06.10 10:35 신고

    단점 있습니다 옛날 차는 공기압이 낮게 측정되어있기 때문에 그점에서도 확인 하셔야되고요 웨이브가 진것들은 물론 타이어 공기압도 문제이고 타이어 패턴 이나 휠얼라이먼트 나 아님 서스펜셔 등등 여러가지 이유가 있을수 있습니다 그래서 꼭 공기압때문이라고 단정 짓을수는 없다고 봅니다

    • 수입차정비전문기업 KTAMG 2015.07.06 08:49 신고

      네. 전적으로 공기압때문이라기보다는,
      공기압과 관련된 사례언급으로 적정공기압의 중요성을 언급하려는 취지였습니다. :)
      자세한답변과 부가적인 설명에 감사드립니다.